나의 아름다운 정원(심윤경)

10/10 참 예쁜 소설이다. 작가의 묘사력이 너무 섬세해서 글만으로도 그림이 그려지고, 읽는동안 내가 주인공 동수가 된다. 극적인 장면이 없는, 어쩌면 단조로울 수 있는 성장소설임에도 재미있다. 재미라기보다 울림이 있다. 읽는동안 마음 한 켠에 숨어있던 유년시절을 꺼내 먼지를 닦아 다시 책상위에 올려놓은 듯한 울림이 있다. 동수의 어린시절이 한없이 행복하지는 않았더라도, 옆집의 정원은 남겨두고 떠났어도 마음 속에는 정말 …
나의 아름다운 정원(심윤경) 더보기